상단여백
HOME 라이프 남원사람들
골수이식으로 사랑나눈 최지연양천사의 나눔, 미리크리스마스 앞두고 잔잔한 감동
천사 최지연씨

남원시 도통동 최지연(27)씨의 골수이식(말초조혈모세포) 나눔이 미리크리스마스를 앞두고 잔잔한 감동을 선사하고 있다.

최씨는 지난 7월 6일 가톨릭조혈모세포은행에서 골수이식을 기증한 사연이 가톨릭조혈모세포은행 '나눔의 다리가 되어' 2017NO.16호에 소개되면서 알려지게 됐다. 

최씨가 쓴 사연은

처음 골수이식을 부탁하는 연락을 받았다. 연락을 받았을 때 솔직히 많이 망설여졌다. 직장 근무도 그렇고 이것저것 걱정이 많았다. 마음먹고 보니 어느 순간 입원날이 되었다.

골수이식을 위해 병원을 찾았다. 코디네이터 선생님들이 모두 친절하게 끝까지 기증과정을 책임져주어 전혀 불안한, 불편함없이 진행할 수 있었다.

골수이식을 위해 유도제를 맞는 동안은 솔직히, 아프지 않았다고 말 못하겠떠라고요. 그래도 '정말 못하겠다' 정도는 아니였어요.

저의 나눔만으로 '한 생명이 살 수 있다'는 말에 망설임없이 버티게 되더라고요. 기증을 망설이는 모든 분들이 기증과정에 대해 어렵고 힘들게 생각하지만 충분히 극복할 수 있는 시간이라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골수이식을 끝내고 지금도 생각하면 '그래 잘했다. 내가 살면서 누군가에게 이렇게까지 도움이 될 수도 있구나' 마냥 뿌듯하네요.  

최씨는 끝으로 "모든 분들이 골수이식에 대한 편견없이 좀더 적극적으로 다가가면 좋겠다"고 밝히고 있다.

최씨는 어제(7일) 미리크리스마스를 앞두고 감사의 편지를 받았다. 편지는 골수이식을 받은 남성의 아내에게 왔다.

어제(7일) 도착한 감사의 손편지.

 

최씨에 대한 고마움이 고스란히 묻어난 손편지엔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분께'라고 분명 적혀 있었다. 

한편, 최씨는 남원도통에서 '오리랑 돼지랑'을 운영했던 부모님과 1남 3녀중 둘째딸로 현재 대학에서 물리치료학과을 나와 남원의 병원에서 물리치료사로 근무하고 있다.

#기증자#20대소녀#한생명살려#미리크리스마스

남원뉴스  news@namwonnews.com

<저작권자 © np남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원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출처] np남원뉴스 - http://www.namwon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8722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법인)명 : 유한회사 np남원뉴스  |  우)55739 전라북도 남원시 충정로 128, 2층(향교동)  |  Contact : bmw1972@hanmail.net
대표전화 : 063)626-8282  |  제보전화 : 063)930-5001  |  팩스 : 063)633-8282  |  사업자등록번호 : 407-81-28547
부정청탁방지담당관 : 대표이사 박영규 010-8317-9990
등록번호 : 전북, 다01294  |  등록일 : 2014.04.01   |  발행인 : 박영규  |  편집인 : 박영규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이상선
Copyright © 2018 np남원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