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독자투고
무단횡단, 생명단축의 지름길남원경찰서 교통관리계 순경 신혜지

 

 

 

 

 

 

 

 

 

우리나라 교통사고 사망자는 매년 감소하는 추세지만, 보행자 교통사고 사망자는 여전히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그 근거로 19년도 경찰청 통계를 연구한 결과에 따르면, 보행 중 사망자는 1,302명으로 전체 교통사고 사망자 수의 38%를 차지하여 높은 비율을 기록했다.

특히 횡단보도 외 지역에서 발생한 사망 사고가 456명으로, 보행 중 사망자의 35%를 차지하여 무단횡단으로 인한 사고비율 역시 굉장히 높은 점을 알 수 있다.

무단횡단이란 보행자가 횡단보도의 교통신호를 지키지 않거나, 횡단보도가 아닌 도로를 보행하는 것을 말한다. 이와 같은 행위는 보행자와 운전자 모두에게 예측할 수 없는 끔찍한 사고를 발생시키며 소중한 가족들에게도 지울 수 없는 상처를 남긴다.

보행자 교통사고는 언제든지 발생할 수 있으므로, 무단횡단을 하지 않더라도 다음과 같은 보행자 안전수칙을 평소에도 준수해야 한다.

첫째, 횡단보도를 횡단 시 녹색불로 바뀌었어도 좌우를 살핀 후 건너야 한다.

둘째, 횡단보도의 녹색 불 점등시간이 조금 남아있다고 해서 횡단보도에 무리하게 뛰어들지 않아야 하고, 셋째,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보행 중 스마트폰을 보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그러나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무단횡단을 하지 않아야 한다’는 보행자의 의식개선이다, 보행자의 무단횡단으로 인한 교통사고를 우리는 각종 뉴스나 신문기사 등을 통해 매번 접하고 있지만, 막상 자신들의 무단횡단 행위에 대해서는 관대한 의식을 가지고 있다.

조금 더 빨리, 조금 더 편하게 도착지에 가고자 했던 그 순간의 판단이 도착지가 아닌 생명단축의 지름길이 될 수 있다는 점을 항상 기억하도록 하자.

남원뉴스  news@namwonnews.com

<저작권자 © np남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원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출처] np남원뉴스 - http://www.namwon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1183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법인)명 : 유한회사 엔미디어  |  우)55739 전라북도 남원시 충정로 128, 2층(향교동)  |  Contact : ygparknw2@hanmail.net
대표전화 : 063)625-1695  |  제보전화 : 063)625-1695  |  팩스 : 063)625-1695  |  사업자등록번호 : 446-81-00995
부정청탁방지담당관 : 발행인 박영규 010-8317-9990
등록번호 : 전북, 다01294  |  등록일 : 2016.02.25  |  발행인 : 박영규  |  편집인 : 신화자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박영규
Copyright © 2021 np남원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