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이난초 명창, 국가무형문화재 인정 예고

 

남원시립국악단 이난초(59·사진) 명창이 국가무형문화재로 지정될 전망이다.

남원시에 따르면 문화재청은 14일 남원시립국악단 예술총감독으로 재직 중인 이난초 명창을 국가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 흥보가 보유자로 인정 예고하기로 했다.

이난초 명창은 호남 예인 집안 출신으로 7세부터 고 김상용, 김흥남 명창에게 소리를 배웠다.

1980년부터는 고 강도근(1918~1996) 전 보유자에게 흥보가를 이수했다.

그녀는 강도근으로부터 이어진 동편제 소리를 정통으로 계승해 안정적으로 창법을 구사하며 남원을 기반으로 많은 제자를 양성하는 등 전승 의지와 기반이 탄탄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판소리 흥보가는 국가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의 다섯 바탕 중 하나로, 소리꾼의 재담과 해학이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문화재청은 30일 이상의 예고 기간 동안 각계의 의견을 수렴‧검토하고, 무형문화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적으로 국가무형문화재 보유자 인정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남원뉴스  news@namwonnews.com

<저작권자 © np남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원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출처] np남원뉴스 - http://www.namwon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0461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법인)명 : 유한회사 엔미디어  |  우)55739 전라북도 남원시 충정로 128, 2층(향교동)  |  Contact : ygparknw2@hanmail.net
대표전화 : 063)625-1695  |  제보전화 : 063)625-1695  |  팩스 : 063)625-1695  |  사업자등록번호 : 446-81-00995
부정청탁방지담당관 : 발행인 박영규 010-8317-9990
등록번호 : 전북, 다01294  |  등록일 : 2016.02.25  |  발행인 : 박영규  |  편집인 : 신화자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박영규
Copyright © 2020 np남원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