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독자투고
청소년 문제, 올바른 이해와 환경조성이 우선안효은 남원경찰서 대강파출소
안효은 경위

언제부터인가 청소년의 탈선문제를 다르는 뉴스는 놀라운 일이 아닐 정도로 흔해졌다.

매스컴의 타이틀을 장식하는 기사는 청소년 가출, 원조교제, 성폭력 등 그 내용 만으로도 심각하다 할 수 있다.

하지만 우리 사회의 대처 방법은 일회성, 즉흥적 처방에 그쳐 안타까움은 이루 말할 수 없다.

청소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청소년에 대한 심리적, 사회적 현실에 대한 이해가 선행 되어야 한다. 즉, 가정에서는 가족공동의 장을 마련하여 가정의 애정적, 교육적 기능을 회복이 우선돼야 한다.

이와 더불어 가정, 사회, 학교가 공동으로 주변의 유해환경을 정비하고 성인들 스스로 무책임한 상업행위를 지양함으로써 건전한 청소년 문화를 조성시켜 나가야 한다.

또하나는 입시교육에서 과감히 탈피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선 가정·학교·사회전반에 팽배해 있는 출세 지향적, 입시위주 교육에서 잠재력을 최대한 개발하는 사회시스템으로 성공적인 인간교육을 실시하는 것이다.

이런 변화는 학생, 청소년들의 일탈과 비행을 막고 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지름길로 청소년을 위한 사회 문화적인 환경 조성이 될 것이다.

건전한 여가 활동을 할 수 있도록 각종 청소년 단체를 활성화하고 신체단련이나 여행 등을 통해 청소년들에게 올바른 가치관을 심어줘야 한다. 그리고 TV, 인터넷 등 대중방송매체와 접촉이 많은 청소년에게 올바른 가치관을 확립할 수 있도록 성인문화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건전한 청소년 문화를 조성에 필요한 교육방송 프로그램의 개발이다.

청소년들이란 다음시대를 이끌어 갈 주역이며, 그들에게는 한 사회의 역사와 미래가 달려 있다. 따라서 청소년 문제를 접근하는 데는 청소년들의 동향을 인식하고 내외적인 갈등상황이나 욕구 및 사회 환경 등을 고려 할 필요가 있다.

청소년들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무엇보다도 그들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사랑으로 청소년들의 지도나 청소년상의 확립은 청소년 자신을 위한다는 관점에서 출발하여 청소년으로 하여금 자기 자신에 대한 긍정적인 자아개념을 갖도록 해야 한다.

또한 현대의 가정은 핵가족화와 가정의 폐쇄성, 대중매체의 침입, 잘못된 교육관 뿐만 아니라 결손가정, 빈곤가정 등이 존재하고 맞벌이 학부모로 인한 부모와 대화부족가 단절 등이 만연되어 있다.

이러한 가족관계의 해체, 부모와 정서적인 관계의 결핍, 가정의 빈곤 등 가족의 구조적인 병리현상은 청소년 문제의 근원을 이루며, 심리적인 원인 제공의 주범이 되고 있다.

가정에서의 소외되고 있는 학생들의 현실을 목격할 때, 특히 과잉적인 자식의 사랑도 문제지만 소외되고 있는 학생들의 현실을 목격할 때, 그리고 어느덧 풍요로움 속에서도 자신만의 안위를 위해 자식을 버리며, 관심을 두지 않는 부모들을 목격할 때, 부모의 무조건적인 사랑이 마치 옛말처럼 되어 버린 것 같아 심히 슬퍼지지 않을 수 없다.

끝으로 자녀들에 대한 훈육에 있어 명백한 방침을 가지고 있는 훌륭한 교육자로서의 부모, 항상 대화하는 가족으로 여가 시간을 가능한 같이 보낼 수 있는 장소, 즉 가정은 청소년의 생활영역이자 교육의 장 조성이 필요하다.

안효은 남원경찰서 대강파출소

남원뉴스  news@namwonnews.com

<저작권자 © np남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원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출처] np남원뉴스 - http://www.namwon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4774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법인)명 : 유한회사 엔미디어  |  우)55739 전라북도 남원시 충정로 128, 2층(향교동)  |  Contact : ygparknw2@hanmail.net
대표전화 : 063)625-1695  |  제보전화 : 063)625-1695  |  팩스 : 063)625-1695  |  사업자등록번호 : 446-81-00995
부정청탁방지담당관 : 발행인 박영규 010-8317-9990
등록번호 : 전북, 다01294  |  등록일 : 2016.02.25  |  발행인 : 박영규  |  편집인 : 신화자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박영규
Copyright © 2020 np남원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